켈로이드는 피부 손상 후 치유과정에서 발생하는 자연적인 결과물로 상처나 염증 발생 부위의 크기를 넘어 주변으로 자라는 피부흉터다.
단순 흉터와 다르게 켈로이드 흉터 시간이 지날수록 크기가 확대돼 통증은 물론 외관상으로 보기 좋지 않아 심리적으로 위축되고 사회생활에 영향을 주기도 한다.
켈로이드 피부의 발생 원인은 외상, 피부질환, 수술에 의한 흉터 등 그 원인은 물론 모양과 위치 또한 다양하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마른 체형보다는 비만 체형, 건성보다 지성 피부에 많이 생겨나는 것으로 확인되며 사춘기나 임신 시기에 발생 빈도가 높은 것으로 보아 호르몬 변화나 혈류량이 켈로이드 피부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추측된다.
현재 켈로이드 치료법은 다양한 방법이 시도되고 있다. 과거 수술적 요법이 주를 이루었으나 최근에는 한 달에 1회, 켈로이드 조직에만 선택적으로 약물을 주사하고 경과를 보면서 관리하는 주사요법이 많이 활용된다.
켈로이드는 상처로 인해 아무는 과정에서 생기는 현상이기 때문에 수술적 치료의 접근이 어려울 뿐만 아니라, 켈로이드의 발생 스토리나 상태를 확인하지 않고 절제술을 시도할 경우 전보다 악화되는 사례도 보고되었기 때문이다.
비수술적인 켈로이드 치료는 켈로이드를 크게 만드는 켈로이드 핵의 위치를 정확하게 파악하여 정상적인 피부 조직에 영향을 주지 않고 적정량의 주사약을 주입함으로써 켈로이드 콜라겐 섬유를 소실시키는 방식이다.
에버성형외과 박영오 원장은 "미국 FDA에서 허용한 용량의 주사약을 주입해 켈로이드 치료를 진행하기 때문에 외과적 수술이나 냉동치료요법 등 기존 치료법의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켈로이드는 재발 가능성이 높아 완치될 때까지 책임 있는 관리도 필요하다. 환자 스스로 술, 담배, 인스턴트 음식을 제한하면서 켈로이드를 자극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
고정호기자 jhkoh@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