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정부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의 자택에 괴한이 침입해 흉기를 휘두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 등에 따르면 25일 오후 3시 5분께 서울 신사동 미승빌딩 정유라 씨 자택에 한 남성이 침입했다.

이 남성은 정유라 씨와 함께 있던 지인을 흉기로 찌른 것으로 전해졌다.

흉기에 찔린 정유라 씨 지인은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경찰은 현장에서 침입한 남성을 검거해 범행 동기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