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전현무-한석준의 등장으로 규동형제에게 위기가 찾아왔다.

오는 11일(수)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목동의 아파트 단지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그동안 한끼줍쇼에서는 서울 곳곳부터 부산까지 다양한 동네의 주택을 찾았다.

시청자들은 아파트에도 왔으면 좋겠다는 요청을 했고, 이에 규동형제와 제작진은 처음으로 아파트 단지를 찾는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규동형제는 전 아나운서인 전현무-한석준의 등장에 당황스러운 상황을 맞이했다.

평소와 다름없이 오프닝 장소로 향한 규동형제는 이미 천연덕스럽게 오프닝을 시작한 전현무와 한석준을 목격한 것. 두 사람은 아나운서 출신다운 깔끔한 진행을 선보였고, 제작진은 어느 때보다 만족스러워 했다.

전현무는 오늘부터 한끼줍쇼의 MC는 4명이라는 폭탄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