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성경(사진 위)과 남주혁이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극본:양희승,김수진,연출:오현종) 마지막 촬영을 마치며 소감을 전했다.

먼저 이성경은 정말 정신없이 바쁜 스케줄이었음에도 촬영하면 할수록 더 힘을 얻고 나 스스로 힐링이 된 작품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모든 순간이 살아 움직이듯 생생하게 기억난다며 동료애를 넘어 현장에 계신 분들 모두 가족 같았다.

모두의 순수한 사랑과 열정이 흘러 넘쳤던 작품이었다고 돌아봤다.

이성경은 또 편하게 연기할 수 있도록 힐링 대본 써주신 작가님, 더 힐링 할 수 있는 현장을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스태프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복주라는 이름으로 함께할 수 있어 정말 과분하고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남주혁 역시 그 어느 때보다 남다른 감회를 밝혔다.

남주혁은 언제 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