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서 출발해 영국 런던으로 가던 아시아나 항공 소속 보잉 여객기가 5일(현지시간) 엔진 고장으로 러시아 우랄산맥 인근 지역에 비상착륙했다.

아시아나 항공 보잉 777기.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러시아 재난 당국인 비상사태부 우랄지부 공보실은 이날 아시아나 항공 소속 보잉 777기가 서울에서 런던으로 비행하던 중 엔진에 문제가 생겨 (러시아 중부 우랄산맥 인근 튜멘주(州) 도시) 한티-만시이스크 공항에 비상착륙했다고 밝혔다.

공보실은 여객기에 탑승했던 199명의 탑승객은 모두 무사하며 현재 이들을 시내 호텔로 투숙시키기 위한 절차가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