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인(왼쪽 세번째) 국토교통부 장관이 15일 연말을 목표로 막바지 개장 준비가 한창인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T2) 현장을 찾아 공사 현황 등을 점검하고 있다.

T2는 연면적 38만㎡에 지하 2층지상 5층으로 지어지며, 연간 1800만명의 여객을 수용한다.

터미널은 대한항공과 이 회사가 속한 항공동맹체인 스카이팀 소속 외국 항공사 3곳이 전용으로 사용한다.

인천공항=남제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