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불타는 청춘' 구본승이 잘생긴 외모를 자랑했다.

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불청 멤버들이 새로운 친구를 맞기 위해 야구장에서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먼저 도착한 멤버들은 속속들이 오는 멤버 맞이에 여념이 없었고 김광규와 김완선, 이연수, 김국진은 다른 멤버들보다 일찍 도착해 이야기를 나눴다.

구본승은 다섯 번째로 도착했고 야구장을 가로질러 오는 모습에 멤버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훤칠한 키에 뚜렷한 이목구비 등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구본승의 외모 때문.김완선은 구본승을 보자마자 반가운 마음에 "너는 갈수록 잘생겨지냐"며 덕담을 건넸다.

이에 구본승은 포옹으로 화답했다.

두 사람은 포옹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한편 구본승은 '불타는 청춘'에서 독보적인 꽃미남 외모를 뽐내며 불청 막내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독차지하고 있다.

이슈팀 ent1@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