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한 여배우는 김자옥."배우 백일섭이 고인이 된 배우 김자욱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백일섭은 20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의 '스타의 개를 소개합니다.

스.개.소 특집'에 설현, 박준형, 토니안, 곽시양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백일섭은 '사귄 연예인은 누구냐'는 박명수의 질문에 태연하게 "다 죽었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백일섭은 '어떤 분의 팬이었냐'는 질문에 "살아있는 후배는 김희애. 똑똑하다.현존 여배우 중 김희애 만큼 잘하는 사람이 없다"고 칭찬했다.

백일섭은 "어릴 적 좋아한 연기자는 김자옥이다.마지막 작품도 같이 해서 좋았다"고 김자옥에 대한 그리움을 전했다.

이 밖에도 설현은 소녀시대 태연의 팬이라고 밝혔다.

설현은 "너무 예쁘고 귀엽다.친한 김신영 언니 라디오에 나와서 이야기를 전해줬는데 '더 들이대도 된다'고 해주셨다"고 팬심을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