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 6연패 탈출 일등공신은?'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가 지긋지긋한 연패 사슬을 끊었다.

그것도 8연승 도전에 나선 SK 와이번스를 상대로 거둔 값진 승리다.

넥센은 2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원정경기에서 김하성의 역전 2점 홈런을 앞세워 SK를 5-3으로 제압했다.

넥센은 2-3으로 역전을 허용한 8회 초 김하성의 좌월 투런포를 포함해 장단 4안타를 집중하며 세 명의 주자를 홈으로 불러 들였다.

5-3 재역전 승을 거둔 넥센은 13일 kt 위즈와 홈경기부터 이어진 연패행진을 6경기에서 끝냈다.

반면 1700일 만에 7연승을 달성한 SK는 김하성의 역전 투런포에 연승행진을 멈추게 됐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넥센의 이정후는 유니폼을 두고 경기장을 찾았다.

결국 동료 김웅빈의 유니폼을 입고 2회 타석에 들어섰다.

이후 본인 유니폼을 전달 받고 경기를 치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