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활약 중인 김태민 연습생이 장폐색증으로 하차한 가운데, 금일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민 소속사 측은 19일 "서울 모처에서 장폐색 수술을 받았다.수술은 잘 끝났고, 현재 회복실에서 회복 중"이라며 "금일(19일) 오전 8시에 시작한 수술이 약 4시간 정도가량 걸려 이제야 경과를 알려드리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 소속 연습생 김태민 군이 지난주 갑작스레 복통을 느껴 병원에 방문한 결과, 장폐색증으로 수술이 불가피하다는 진단을 받았다"며 "현재 회복실에 있으며 수술은 잘 끝났으나 자세한 결과에 대해서는 상태를 좀 더 지켜보고 의료진의 설명을 청취한 후에 정확히 말씀 드릴 수 있을 것 같다.현재 출연중이였던 ‘프로듀스101 시즌 2’는 제작진과의 상의 끝에 하차를 결정하게 되며 상심하셨을 팬 분들께는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김태민은 소속사를 통해 "그동안 많은 사랑과 관심주셔서 감사드리며 남은 '프로듀스101 시즌2' 친구들을 응원한다"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