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김두홍 기자] 니엘, 김수로, 엄기준, 최민용, 김태원, 윤정수(왼쪽부터)가 5일 상암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린 MBC 새 예능 파일럿 프로그램 ‘오지의 마법사’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5일 첫 방송되는 ‘오지의 마법사’는 여섯 남자가 어딘지 모를 곳에 무일푼으로 떨어져 72시간내 집으로 돌아가며, 잊고 있던 소중한 가치를 보여주는 예능 파일럿으로 김수로, 엄기준, 김태원, 윤정수, 최민용, 니엘 등이 출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