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기철 기자]새정부 들어 비지휘 보직으로 전보된 검찰 고위 간부들이 8일 무더기로 사의를 표명했다.

법무부와 검찰에 따르면, 따라 윤갑근 대구고검장과 정점식 대검 공안부장, 김진모 서울남부지검장, 전현준 대구지검장이 이날 오후 사의를 밝혔다.

이들은 모두 오전에 법무연수원 연구위원으로 전보됐다.

법무부는 과거 중요 사건에 대한 부적정 처리 등의 문제가 제기됐던 검사를 일선 검사장, 대검찰청 부서장 등 수사 지휘 보직에서 연구 또는 비지휘 보직으로 전보하는 인사와 이에 따른 일부 보완 인사를 단행했다고 인사배경을 설명했다.

최기철 기자 lawch@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