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명품배우 서이숙이 세발자전거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9일 세발자전거Ent는 보도자료를 통해 "연기파 배우 서이숙과 한식구가 되었다.그동안 서이숙은 영혼을 울리는 명품 연기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찾았다.캐릭터마다 전혀 다른 색을 입혀 연기하는 다양한 스펙트럼을 가진 서이숙을 드라마는 물론 영화와 연극, 예능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곳에서 만나실 수 있도록 돕겠다.서이숙의 연기 활동은 물론 다방면의 활동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며 전속계약을 알렸다.

세발자전거Ent에는 자타공인 연기 장인들이 모인 소속사로 전광렬, 송민형, 김정현, 이동규, 이의정, 김강일 등이 속해 있다.

세발자전거Ent는 예성HSM이 세발자전거 필름과 합병하여 만든 회사이다.

세발자전거 필름은 영화 미술 전문 업체로 ‘태극기 휘날리며’, ‘극비수사’, ‘시월애’, ‘우리형’, ‘장화홍련’ 등에 참여한 대한민국 명실상부 최고의 영화 미술회사이다.

현재 세발자전거 필름은 곽경택 감독 연출 정우성 주연의 영화 ‘마왕’을 준비 중이다.

한편, 서이숙은 MBC ‘도둑놈 도둑님’에서 철딱서니 없는 재벌 회장의 딸 홍미애 역을 맡아 유쾌한 악역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서이숙이 맡은 홍미애는 돌목(지현우 분)이나 소주(서현 분)을 향한 갑질에 악행을 저지르지만 번번이 당하고 있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kwh0731@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