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간 극장 관객 수가 5년 연속 2억명을 넘어섰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달 9일 기준 올해 총관객 수는 2억36만7천708명으로 2억명을 돌파했다.

2억명 돌파 시기는 지난해보다 사흘 늦다.

연간 관객 수는 2013년(2억1335만명)에 2억명을 처음 넘어선 뒤 2014년(2억1507만명), 2015년(2억1730만명), 2016년(2억1702만명) 등 4년 연속 2억1000명대에서 정체 상태를 보여왔다.

올해 관객 수도 지금 추세라면 지난해와 비슷하거나 조금 못 미치는 수준에 머무를 것으로 전망된다.

이 가운데 한국영화는 9일 기준 약 9783만명(관객 점유율 48.9%)으로 아직 1억 명을 넘지 못했다.

그러나 이달 중순부터 ‘강철비’ ‘신과 함께’ ‘1987’ 등 기대작들이 줄줄이 개봉을 앞두고 있어 관객 수는 많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한국영화 연간 관객 수는 2012년 1억1461만명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5년 연속 1억명대를 기록했다.

김희원 기자 azahoit@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