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 커플'이 탄생했다.

서인국(30)과 박보람(23)이 열애 중이다.

6일 TV리포트에 따르면 가수 겸 배우 서인국과 가수 박보람은 1년 6개월째 연인 관계를 이어왔다.

두 사람은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출신이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으며 서로 의지하며 연예계 활동 중이다.

박보람이 지난 10월 모친상을 당했을 때 서인국은 힘들어하는 연인이 무너지지 않도록 위로했다는 후문이다.

관계자는 "박보람을 향한 서인국의 행동을 보면 진심이라는 걸 느낄 수 있다.자신도 요즘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데 연인을 생각하는 마음이 각별하더라. '보람이도 힘든데 내가 힘든 티를 내면 안될 것 같다'는 기특한 얘기를 하기도 했다.박보람에게 전화가 오면 망설임 없이 바로 받는 잡힌 남자친구이기도 하다"며 "사람들이 열애를 응원해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서인국은 2009년 '슈퍼스타K' 첫 시즌에서 우승하며 연예계에 입문했고 가수와 연기를 병행하며 '응답하라 1997', '주군의 태양', '쇼핑왕루이' 등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입지를 다졌고, 지난 6월 5일에는 '박리성골연골염'으로 병무청 재검에서 5급을 받아 병역 면제 판정을 받았다.

박보람은 '슈퍼스타K2' 출신으로 가수 데뷔했고, 최근 다이어트에 성공하며 달라진 미모를 뽐내며 2014년 싱글곡 '예뻐졌다' 등의 히트곡을 불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