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층 교육·보건에 쓰였으면”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억원을 기부해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고 7일 밝혔다.

반 전 총장은 이날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을 방문해 허동수 공동모금회장에게 1억원을 전달해 아너 소사이어티 1676번째 회원이 됐다.

반 전 총장은 "유엔 사무총장으로 일하면서 한국에 돌아가면 어려운 사람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해야겠다고 생각했다"며 "성금이 우리 사회 취약 계층과 교육·보건·의료 지원에 쓰였으면 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