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관광청이 발표하는 레스토랑 가이드 ‘라 리스트 2018’에 서울 신라호텔 한식당 ‘라연’(사진)이 한국 레스토랑에서는 유일하게 상위 500에 꼽혔다.

전 세계 우수 레스토랑 1000곳을 선정하는 이 가이드에 포함된 한국 레스토랑은 라연 등 11곳이다.

신라호텔 측은 7일 "4일 프랑스 관광청이 발표한 ‘라 리스트’에서 라연이 92점을 받아 500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프랑스 관광청이 가장 신뢰 있는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발표하는 ‘라 리스트’는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 옐프(Yelp) 등 온라인 관광·미식 사이트와 미쉐린 가이드, 뉴욕타임스 등 전세계 레스토랑 관련 리뷰, 전세계 요식업자들의 설문을 총망라해 1000곳 레스토랑 순위를 결정한다.

라연 외에도 정식당, 가온, 밍글스, 랩24, 권숙수, 라미띠에, 모모야마, 스시조, 도림, 테이블 34가 이 가이드에 이름을 올렸다.

1위는 프랑스 파리 조폐국에 위치한 ‘기 사보이’(Guy Savoy)에 돌아갔다.

‘기 사보이’는 100점 만점에 99.75점을 얻었다.

이어 뉴욕의 ‘르 베르나르댕’(Le Bernardin)과 도쿄의 ‘큐베이’(Kyubey)가 99.5점으로 공동 2위를 차지했다.

‘라 리스트 2018’는 1000개 레스토랑 외에도 165개국, 1만6000곳의 추천 레스토랑을 포함하고 있다.

전체 리스트는 라 리스트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