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조한진 기자] 삼성물산(000830) 건설부문은 베트남에서 건설업의 특성을 살린 교육인프라 구축 사업 ‘드림 투모로우(Dream Tomorrow)’를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지난 7일 베트남 중부 하띤성 끼안시사 지역 공공도서관의 성공적인 운영과 인근 중학교 도서관 완공을 축하하는 다양한 문화 행사를 펼쳤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17명의 삼성물산 봉사단원들은 끼안시사 하하이 중학교를 방문해 도서관 벽화 그리기, 교실벽 칠하기, 학교 화단 가꾸기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

특히 봉사 단원들은 일일교사로 변신해 지역 학생들과 '나의 꿈 그리기' 수업을 하며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삼성물산의 글로벌 나눔활동인 드림 투모로우의 핵심목표는 지역 사회가 교육을 통해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다.

단순히 건축물을 세우는 단계를 넘어 자체적인 운영 프로그램을 만들어 교육 인프라가 열악한 지역 아이들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지난해 드림 투모로우 3호 사업으로 베트남 하띤성에 400㎡ 규모의 2층 건물을 지어 공공도서관으로 기증했다.

이후 한국어, 영어, 컴퓨터 교육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고 있다.

또 2년에 걸쳐 1만5000권이 넘는 도서를 지원했으며, 효율적인 도서 관리를 위한 전산 시스템도 구축했다.

현재 공공도서관은 인구 12만명인 이 지역에서 하루 200명이 넘는 사람이 찾고 있으며, 도서대출 숫자도 꾸준히 증가하는 등 성공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베트남 전역에 10곳 밖에 없는 베트남 우수 도서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삼성물산은 드림 투모로우 사업을 통해 지난 2013년 인도네시아에 초등학교를 건립했으며 2015년 태국에 청소년 직업 기술 교육센터를 짓는 2호 사업, 2016년 베트남에 공공도서관을 신축하는 3호 사업, 올해 인도에 4개 중등학교 교육환경을 개선하는 4호 사업, 몽골에 종합병원 시설개보수와 지역주민 위생교육을 실시한 5호 사업을 마무리했다.

베트남 학생들과 삼성물산 봉사단원들이 '나의 꿈 그리기' 수업 후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