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시원이 길건을 통해 근황을 전해 화제다.
12일 길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인들과 함께 한 인증샷을 공개하며 류시원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길건은 해당글에서 “매녀, 배려 끝판왕 시원오빠. CD 속 손글씨~ 감동. 맛난 음식도! 막내인 제가 받기만 했네요 #좋은수다 #감동 #감사 #막내라서행복해요”라고 적었다.
사진에는 류시원과 길건이 다정한 포즈로 함께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류시원은 특유의 눈웃음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류시원씨 얼굴 좋아보이네요", "오랜만에 반갑네요. 활동 많이 했으면", "예전에 로맨스 드라마는 죄다 주인공이었는데" 등 반응을 보이며 반가워했다.
한편, 류시원은 최근 카레이서로 활동 중이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