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의 김태호 PD가 부장으로 승진했다.

13일 MBC에 따르면 김태호 PD는 MBC 예능본부 예능5부장이 됐다.

김PD는 새로운 MBC 사장이 취임한 후 15년 만에 부장으로 승진하게 됐다.

2002년 MBC에 입사한 김태호 PD는 ‘논스톱 4’ ‘토요일-무모한 도전’ 조연출을 거쳐 지난 2006년부터 ‘무한도전’을 맡고 있다.

특히, '무한도전'의 초기 프로그램인 '무모한도전'을 비롯해 '진짜 사나이' '일밤' 등을 기획한 권석 예능 국장도 예능본부장으로 승진했다.

이날 인사에서는 예능본부장에 권석, 예능1부장 전진수, 예능2부장 김구산, 예능3부장 박정규, 예능4부장 강영선, 예능5부장에 김태호PD가 이름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