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에 등장한 정우성의 인터뷰가 화제다.
15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는 영화 '강철비'의 정우성과의 게릴라 데이트 모습이 전파를 탔다.
정우성은 "잘생겼다"라는 말을 스스로 인정하는 것에 대해 "어떻게 하다보니 잘생겼다는 말로 여러분들에게 웃음을 드리고 있다"라며 능청을 떨었다.
이어 그는 "어제도 잘생겼고 오늘도 잘생겼고, 내일도 잘생길 예정이다. 일기예보로 따지면 변하지 않는 날씨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