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에서 3대 주요 지수 모두 미국의 세제개편 단행 기대감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지수는 전날보다 0.58% 상승한 24,651.74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S&P500 지수는 0.9% 오른 2,675.8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1.17% 높은 6,936.58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다우지수와 S&P 500 지수는 장중 각각 24,688.62와 2,679.63까지 상승했고, 나스닥지수는 6,945.82로 올라 장중 최고치도 모두 경신했습니다.
다음 주 의회에서 표결할 세제개편안이 통과될 가능성이 높고, 법인세율 인하가 기업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는 기대가 지수를 끌어올렸습니다.
임동진기자 djlim@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