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예수교장로회 경주교회(목사 김경영)에서는 지난 18일 관내의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사람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사랑의 김장나누기로 마련한 김장김치 29통을 기탁했다.

경주교회는 교인들이 김장철을 맞이하여 집에서 사랑으로 직접 담근 김치를 십시일반으로 기부하여 정성스럽게 29통을 만들었고, 이날 추운겨울 복지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는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눔과 함께 교인들의 따뜻한 마음을 함께 전했다.

경주교회의 김경영 목사는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지역의 취약계층에 대한 많은 관심과 더불어 나눔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며 지속적인 기부의 뜻을 전했다.

이종월 중부동장은 "교인들이 가족을 위하는 마음을 다해 마련해주신 김장김치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어, 그들이 좀 더 훈훈한 겨울을 보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

”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