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선도동 소재 충효교회(목사 김춘삼)에서는 지난 22일 성탄절을 앞두고 선도동 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쌀 20kg 50포(150만원 상당)와 라면 90박스(480만 원 상당)를 전달했다.

기탁된 충효교회의 후원물품은 선도동의 기초생활수급자 등 저소득층 140가구에 전달되어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앞두고 이웃들의 마음을 풍요롭게 했다.

충효교회는 이날 기탁된 후원물품 구매를 위해 지난 11월 1일 자선바자회를 개최하여, 교인들이 농산물과 반찬류, 먹거리 등의 판매에 앞장서고 선도동 주민들이 참석해 성금을 마련했다.

김춘삼 충효교회 목사는 “매년 이웃과 함께 나눌 수 있음에 감사하며, 종교와 빈부 차이를 떠나 모두가 따뜻하고 풍요로운 성탄과 연말이 되었으면 한다.

”라며, 이웃사랑 실천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김원태 선도동장은 “공적지원만으로는 마음의 허기까지 채우기 힘든데, 추운 겨울에 이러한 어려운 이웃의 마음을 헤아리고 온정의 손길을 보내준 충효교회에 감사함을 전한다.

”라며, 지역사회의 배려와 지속적인 선행에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