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방송인 강호동과 이수근이 2017년 최고의 예능 콤비로 주목받고 있다.

tvN‘신서유기’와 JTBC‘아는형님’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는 강호동과 이수근은 최근 ‘신서유기 외전- 강식당’까지 연달아 홈런을 치며 2017년 한 해를 꽉 채웠다.

‘강식당’은 이번 주 시청률 8.2%를 기록, 연달아 최고 시청률을 갱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먼저 강호동은 예능에서 리더십의 본보기를 보여주듯 든든함과 귀여움을 고루 갖추며 맏형으로서의 진면목을 선보였다.

이전의 야생 호랑이 같은 기존의 이미지를 내려놓고 예능에서 새롭게 도전한 부분들이 강호동만의 특유한 캐릭터로 자리 잡아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전하고 있다.

이에 더해 이수근은 위트 넘치는 순발력과 재치로 풍성한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시시때때로 상황극을 펼치거나 재치 있는 일상 유머로 프로그램 곳곳에서 재미를 꽉꽉 채우고 있어 뼈그맨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이번 ‘강식당’을 통해서도 강호동과 이수근은 말 그대로 꿀조합을 이루며 완벽한 케미를 자랑했다.

10년이란 시간을 함께 맞춰온 것을 증명하듯 강호동은 이수근을 하루에도 수십 번씩 부르며 찾았고, 이수근의 그의 오른팔 역할을 척척 해내며 둘만의 케미를 완성해 냈다.

이처럼 스튜디오와 야외 예능을 오가며 지루할 틈 없이 웃음을 만들어 내는 둘의 조합이 앞으로도 꾸준히 서로를 밀고 당기기도 하며 언제봐도 즐거운 예능 조합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giback@sportsworl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