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9일) 날씨는 어제 오후부터 따뜻한 기온이 유입되면서 평년 비슷한 아침기온을 되찾겠다.

다만 낮까지 따뜻하겠지만 이어지다 밤사이 기온이 다시 떨어져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클 것으로 보인다.

서울 아침 기온 어제보다 4~6도가 높겠다.

대구 1, 광주는 0도로 시작하겠고, 낮 기온도 어제보다 2~3도가 높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강원영서·충북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전망됐다.

아침기온은 춘천 영하 6도, 서울 수원 영하 2도, 대전 인천 청주 울산 영하 1도, 광주 전주 창원 0도, 대구 1도, 부산 목포 2도, 포항 강릉 3도, 제주 5도로 오늘보다 2~7가량 높겠다.

낮 기온은 서울 인천 5도, 대전 7도, 대구 목포 강릉 9도, 광주 창원 울산 포항 10도, 부산 11도, 제주 12도로 예보됐다.

남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경기남부와 강원영서, 충청북부, 경북북부내륙에는 새벽 한때 눈 또는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그 밖의 중부지방에서는 아침까지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주간날씨예보에 따르면 올해 마지막 주말인 모레(30일)는 오후부터 전국에 눈이나 비가 에보됐다.

중부 지방은 일요일 오전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이후 새해가 시작되는 다음 주 초에는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다시 강추위가 찾아오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