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정부 시절 국정원 특수활동비를 받은 의혹을 받고 있는 김진모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과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