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회장 유주현)는 무술년 새해를 맞아 4일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18 건설인 신년인사회’ 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하여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조정식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윤관석 의원, 윤영일 의원, 송석준 의원, 이원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 및 건설단체장, 유관기관장, 건설업체 대표 등 1000여명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루었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신년인사를 통해 그간 건설업계의 노고를 치하하며, 앞으로도 건설업계의 발전을 위해 정부 차원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유주현 회장은 "올 한해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다시 한 번 건설산업이 한국경제의 경쟁력 제고와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는 산업이 되도록 분발할 것"을 당부하며 "향후 다양한 건설서비스 제공과 신시장 발굴, 대·중소 업체간 상생 경영을 통해 건설산업을 성장시켜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나기천 기자 na@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