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희 기자] ‘흑기사’ 김래원과 신세경의 키스신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흑기사’ 측은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던 김래원(문수호 역)과 신세경(정해라 역)의 키스신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9회에서는 수호와 해라가 달콤한 키스로 다시 한 번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수호는 자신에 대한 경계를 완전히 풀지 않은 해라에게 진심 어린 고백을 전했고, 진한 키스가 이어지며 두 사람의 멜로라인이 급 진전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키스신 촬영을 앞두고 있는 김래원과 신세경의 모습이 담겨 있다.

추운 날씨 속 촬영을 이어가고 있는 두 사람은 편안한 복장에도 빛나는 미모를 자랑하는 한편, 소파에 나란히 앉아 다정하게 눈을 맞추는 모습으로 폭발적 설렘을 선사한 명품 키스신의 탄생 현장을 엿볼 수 있게 한다.

또한 신세경은 김래원에게 팔짱을 끼고 그의 어깨에 기대어 아련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으며, 김래원은 신세경을 꿀 떨어질 듯한 눈빛으로 바라보며 애틋하고 달달한 케미스트리를 발산하고 있어 보는 이들의 멜로 감성을 자극한다.

김래원과 신세경은 비하인드 컷만으로도 수호 해라 커플의 감정선을 온전히 전달하며 당시의 여운을 이어갔다.

‘흑기사’ 제작진은 "해당 장면은 수호와 해라의 감정을 극적으로 보여주는 장면이었으며, 촬영 당시 배우들은 물론 스태프들 역시 숨 죽이며 현장의 분위기를 깨지 않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특히 김래원과 신세경은 쉬는 시간에도 대본을 확인하고 서로 이야기를 나누었으며, 그 결과 수호 해라의 키스신이 아름답게 완성됐다.극 중 수호 해라 커플이 본격적으로 달달한 연애를 시작한 바, 김래원과 신세경의 짙어진 멜로 호흡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