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임은석 기자]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연결철도가 13일부터 개통된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수도권본부는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연결철도 6.4km 전 구간 공사를 지난해 12월 26일 마치고 오는 13일부터 영업 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개통에 앞서 9월 26일부터 11월 8일까지 시설물검증시험, 11월 20일부터 12월 26일까지 실제영업상황을 가정한 영업시운전 등을 거쳤다.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연결철도사업은 지난 2013년 8월 착공해 개통까지 54개월 동안 연인원 5만여 명이 참여했으며, 총사업비 4284억원이 투입됐다.

철도공단은 지난해 12월 22일 개통한 수색∼서원주 기존선 고속화 사업과 원주∼강릉 철도건설사업에 이어,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연결철도까지 개통함으로써 인천공항에서 강릉까지 284.3km에 달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수송지원사업을 완벽하게 마무리했다.

이현정 본부장은 "개통 이후 운영 초기단계와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동안 전 세계에서 찾아오는 손님들을 위해 더 안전하고 더 편리하게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사후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