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문화센터 건립, 방음터널·인도교·전망대 설치
 김천시(시장 박보생)는 구랍 27일, 경북김천혁신도시 정주여건개선사업을 국토교통부에 건의하였다.

 박보생 김천시장은 혁신도시를 방문한 장영수 공공기관지방이전추진단 부단장에게 사업의 필요성을 직접 설명하였으며, 혁신도시 활성화 방안에 대해서도 논하였다.

 이날 혁신도시 입주민들의 다양한 문화적 수요 충족 및 이전공공기관 가족과 지역민들의 화합공간으로 공공도서관, 공연장 등이 갖춰질 ‘복합문화센터 건립’, 골드클래스, 중흥S클래스, 영무예다음1차 입주민들의 소음 민원 해결을 위하여 ‘국도3호선 자동차전용도로 방음터널 설치’, 율곡동 학생, 주민 및 차량 통행에 편의와 쾌적한 정주환경 조성을 위한 ‘율곡천 교량 및 분수 설치’, 혁신도시 랜드마크가 될 ‘전망대(Tower) 설치’를 요청하였다.

 한편 박보생 김천시장은 구랍 26일 확대간부회의시 “혁신도시 조기정착과 활성화는 정주여건개선 및 이전공공기관과 교류가 중요하다.”고 하면서 “담당부서는 물론 전 실과소, 읍면동에서는 혁신도시에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