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백진희와 최다니엘이 드라마를 더욱 빛내주고 있다.

한 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전개와 달달한 로맨스까지 더해져 시청률 1위를 이어가고 있는 KBS2 월화드라마 '저글러스: 비서들'(이하 저글러스)에서 신이 내린 처세술과 친화력을 갖춘 만능비서 좌윤이와 관심과 관계를 전면 거부하는 철벽보스 남치원으로 분해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백진희와 최다니엘이 찰떡호흡을 보여주며 드라마에 몰입력을 한껏 높여주고 있다.

극 초반 비서와 보스로 만나는 운명 같은 악연을 시작으로 집주인과 세입자로 다시 마주한 관계 역전의 순간 그리고 서로를 좋아하는 마음을 확인하며 안방극장을 핑크빛으로 물들이기까지 그 중심에는 백진희와 최다니엘이 있었다.

두 사람은 한층 더 탄탄해진 연기력을 발휘하며 처음부터 지금까지 캐릭터와 100% 일치하는 싱크로율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항상 저버리지 않는 것은 물론 보기만해도 설레는 환상적인 케미스트리를 형성하며 드라마의 인기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한편, 백진희와 최다니엘의 완벽한 호흡이 극을 더욱 촘촘하고 재미있게 이끌고 있어 매 회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KBS2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는 월, 화 밤 10시에 방영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