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가 이재진의 동생이자 양현석의 아내 이은주과 관련한 일화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방송된 SBS '꽃놀이패'에서 이재진이 조세호가 자신의 여동생을 흠모했다고 폭로한 것.
이재진은 조세호에게 "과거 양배추로 활동할 때 나와 같이 인터뷰를 한 적이 있는데 내 친동생 이은주를 진심으로 좋아한다고 했다"고 폭로했다.
그러자 조세호는 크게 당황한 듯 "제가요?"라고 딴청해 폭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조세호는 "당시 인기가 많았다. 여동생이 유명했으니까 물어본 것이다. 팬으로써 좋아했다"고 해명하면서 "제 마음을 전해주셨나. 반응이 어땠느냐"고 궁금해했다.
이에 이재진은 "별로였다. '뭐래' 이런 정도였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한편 조세호는 12일 방송된 MBC ‘뉴스투데이’에서 동장군 분장을 하고 일일 기상캐스터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 사진 SBS
윤연호기자 enews@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