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세영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핫스퍼가 손흥민과의재계약을 준비하고 있다.

영국의 일간지 '미러'는 13일(한국시간) "토트넘이 크리스티안 에릭센, 손흥민과 계약 연장을 논의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손흥민은 지난 2015년 2200만파운드(약 320억원)의 이적료로 레버쿠젠(독일)을 떠나 토트넘으로 이적했고, 당시 주급 6만파운드(약 8700만원)를 받는 5년 계약에 사인냈다.

손흥민은 헤리 케인-에릭센-델레 알리와 함께 토트넘의 핵심 공격수다.

손흥민과 토트넘은 계약 만료까지 2년을 남겨두고 있다.

하지만 지난 시즌 21골을 기록한 손흥민이 올시즌에도 팀 내 두 번째로 많은 10골을 넣자, 토트넘은 그의 가치가 더 폭등하기 전 붙잡겠다는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