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가 몸매 관리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전소미는 지난 11일 자신의 SNS에 "이이얍 힙업 집착 우리 00쌤 때매 불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업로드했다.

사진 속 전소미는 힘이 드는 듯 코를 '찡긋'한 표정으로 다리 찢기와 스트레칭을 하고 있다.

특히 검은색 운동복 사이로 드러난 11자 복근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전소미는 올해 17세로 고등학생이지만, 성숙한 몸매와 공백기에도 끊임없는 자기 관리를 하는 것에 많은 팬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전소미는 13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주자로 나서 주목을 받았다.

전소미는 서울 서대문구 서대문역 인근에서 성화 봉송을 앞두고 성화 토치에 입을 맞추는 등 다양한 퍼포먼스로 시민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한편, 전소미는 현재 음악과 예능 등 다방면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