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천이 '아는 형님'에 출연해 그룹 방탄소년단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전학생으로 등장한 장서희, 홍석천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장서희는 "사실은 '아는형님' 1회부터 봤다. 드라마 촬영할 때는 라이벌 프로그램이다보니 볼 수 없었다"며 "김순옥 작가님도 '아는형님' 팬이다. 출연한다고 하니 너무 좋아하더라"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함께 출연한 홍석천은 "나 역시 시청자 입장에서 고민이 많았다. 걸그룹 나올 때는 '언니는 살아있다' 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홍석천은 "볼 게 없더라. 보이 그룹 나올 때만 봤다"며 "BTS 사랑해"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