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연말 보건복지부 장관상 전국지체장애인협회장 표창 등 의정활동 공로로 잇따라 상 받아
장경식 도의원(전반기 부의장·사진)이 지난 10일 서울에서 포럼도시와 미래 터환경21로부터 '자랑스런 환경대상'을 받았다.

 이 단체는 자유한국당 정우택 직전 원내대표가 상임고문이며 김충환 전 3선 의원이 이사장인 단체로서 장 의원은 그동안 환경관련 조례제정, 형산강 수질문제 대책수립, 전국 친환경 최우수상을 받는 등 다양한 환경분야 활동을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장 의원은 지난 연말 지역의 지진 여파로 대내외에 알려지진 않았지만, 경북 뇌병변 장애인협회의 추천으로 수상한 '보건복지부 장관상'과 포항시 지체 장애인 후원회의 추천으로 '전국 지체 장애인 협회장으로부터 표창패'를 수상한 사실도 뒤늦게 알려져 그동안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지원 활동이 더욱 빛나 보이고 있다.

 한편, 장경식 의원은 "여러가지 의정활동으로 받는 상은 도민들의 채찍이라 생각한다"며 "더 넓고 깊은 의정활동을 통해 도민의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