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걸그룹 레드벨벳이 ‘인기가요’ 1위를 차지했다.

1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EXO, 레드벨벳, 박효신이 각각 1위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주까지 트와이스 ‘Heart Shaker’가 3주 연속 1위를 휩쓴 가운데, 새로운 1위가 누가 될 것인지 기대가 모아지던 상황.이 가운데 레드벨벳의 ‘피카부’가 1위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레드벨벳은 ‘인기가요’ 1위 발표 현장에 함께 하지 못했고, MC를 맡은 갓세븐 진영과 블랙핑크 지수는 "트로피를 잘 전달하겠다"며 레드벨벳의 1위를 축하했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서는 6인조로 돌아온 인피니트를 비롯해 조권, 블락비, 오마이걸, MXM이 스페셜 컴백무대를 꾸몄다.

이밖에도 나라 ‘Jealousy’, 보이스퍼 ‘꺼내보면’, 박하이 ‘Scene’, 더 보이즈 ‘소년’, TRCNG ‘WOLF BABY’, blk ‘HERO’, 크리샤 츄 'Like Paradise', 모모랜드 ‘뿜뿜’, 엔플라잉 ‘뜨거운 감자’의 무대가 전파를 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