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인삼공사, 흥국생명에 완승할 것"이라고 배구팬은 전망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www.ktoto.co.kr)가 오는 18일(목)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리는 ‘2017~2018시즌 V리그’ 여자부 KGC인삼공사-흥국생명전을 대상으로 한 배구토토 매치 5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결과, 참가자들은 홈팀 KGC인삼공사의 우세를 예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1~3세트 승리팀과 점수차를 맞히는 배구토토 매치 5회차 게임에서 세트별 예상 승리팀은 1세트와 2세트 그리고 3세트까지 모두 KGC가 차지했다.

자세한 투표율을 살펴보면, 1세트에서는 KGC와 흥국생명이 54.64%와 45.36%를 기록했고, 2세트와 3세트에서도 KGC가 각각 58.28%와 63.35%를 획득해 흥국생명보다 높은 투표율을 선보였다.

1~3세트까지의 각 세트 별 예상 점수차이는 1세트와 2세트의 경우 3~4점이 1순위를 차지했고, 3세트에서는 5~6점차가 31.82%로 가장 높았다.

이번 배구토토 매치 5회차 게임은 18일(목) 오후 4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