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얼굴의 악녀 한홍주 역을 열연하는 윤다영과 극중 엄마 송연화 역의 박현정이 함께한 인증샷이 현실 모녀를 착각하게 한다.

드라마 촬영장을 배경으로 다정한 포즈와 카메라를 향해 엄지척 손 인사 하는 등 매력을 뽐냈다.

사진 속 다정한 분위기가 실제 모녀처럼, 표정과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윤다영은 현재 KBS 아침드라마 꽃피어라 달순아에서 한홍주 역을 맡아 열연한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