낚시에 빠진 배우 김재원(사진)이 연기를 중단하겠다고 폭탄선언(?)을 한다.

18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는 김재원이 출연해 첫 선상 낚시에 도전, 속마음을 밝힌다.

보도에 따르면 김재원은 녹화 중 선상낚시에 푹 빠져들어 "대마도에 와서 갯바위 낚시만 했는데 선상 낚시를 하려니 신난다"며 "이제야 낚시하는 것 같다.너무 재밌다"는 소감을 전했다.

특유의 미소를 지어보이며 뿌듯해하던 김재원은 돌연 "나 이제 연기 때려치우고 낚시만 해야겠다"고 폭탄선언을 해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열혈 낚시꾼이 된 김재원은 18일 오후 11시 채널A에서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