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보름이 스트레스로 인한 원형탈모를 고백했다.
한보름은 1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3'(이하 해투)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수준급 그림실력을 자랑한 한보름은 애견 미용사 자격증까지 소지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한보름은 "회사에서 취미를 줄이라고 하는데 아이돌 데뷔하고 무너지고 반복하면서 힘든 걸 말 못하고 참았다. 그러니까 원형 탈모가 생기는 거다. 처음 생기니까 습관성으로 스트레스를 받을 때마다 오는 거다. 행복하게 연기를 하려면 어떻게 할까 고민했다. 취미생활을 하면서 다양한 걸 배우고 경험하면 이 기간 행복하게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말했다.
또 한보름은 "드라마할 때도 드라마에만 빠져있으니까 대본을 통째로 외워버리는 거다. '이거 전 신 뭐였지?' 그러면 내가 읊는다. 완전히 빠져버린다"고 덧붙였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