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재하가 ‘모두의 연애’에 특별 출연했다.

19일 방송된 tvN ‘모두의 연애’ 7화에서 신재하는 강민아가 일하는 카페의 아르바이트 생으로 등장했다.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강민아가 커피 원두를 쏟아 사장에게 혼날 위기에 처하자 신재하는 자신이 실수한 거라고 감싸주면서 강민아를 감동시켰다.

뿐만 아니라 신재하는 아르바이트 시간을 풀타임으로 늘리면서 강민아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갔다.

뜨거운 군고구마의 껍질을 까서 주는가 하면 찻길에서 자전거에 치일뻔한 강민아를 안쪽으로 끌어당기는 등 설렘을 유발하며 극의 흥미를 더했다.

특별 출연의 좋은 예를 보여준 배우 신재하는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취준생 김민성 역을 맡아 가슴 아픈 눈물 연기를 보여줘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으며 현재 3월 방송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시를 잊은 그대에게’에서 '김남우'역을 맡아 촬영에 매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