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로희의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된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10회는 ‘언제나 밝게 빛나는 너에게’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귀염둥이 애교 요정 로희와 기태영 아빠의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될 것으로 알려져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날 기태영 아빠, 유진 엄마, 로희는 의미 있는 마지막 시간을 보내기 위해 카페를 오픈했다.

전날 SNS를 통해 "아이와 함께 오는 아빠는 무료" 소식을 전한 카페는, 오픈을 하자마자 많은 아이들과 아빠들이 찾아 문전성시를 이뤘다고.깜짝 바리스타로 변신한 로희 역시 엄마, 아빠를 도와 많은 사람들에게 음료와 사랑을 선물했다.

카페 이곳저곳을 누비며 꼼꼼하게 챙기는 로희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현장 모든 이들에게 해피바이러스로 다가섰다는 전언이다.

그런가 하면 이날 카페에는 그간 ‘육아 기선생’ 기태영 아빠의 도움을 받은 제자들이 총출동해 자리를 빛냈다.

로희와 모희자매를 만들었던 ‘정성윤-모아 부녀’, 머리 묶기 비법을 전수했던 ‘홍경민-라원 부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던 ‘샘-윌리엄 부자’까지. 만남만으로도 사랑이 가득 했던 카페에서 무슨 일들이 벌어졌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 동안 시청자를 행복하게 만들어준 귀염둥이 애교 요정 로희와의 마지막 이야기. 그 따뜻하고 사랑스러운 굿바이 현장은 21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210회에서 공개된다.

뉴스팀 hms@segye.com사진=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