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사망자 1명도 한국인 추정… 외교부 “현지 경찰, 신원 확인 중”체코 프라하 시내 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해 우리 국민 1명이 숨지고, 다른 1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외교부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6시(현지 시간·한국 시간 21일 오전 2시) 체코 프라하 시내 유로스타스 데이비드(Eurostars David)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해 3명이 사망하고 10명이 다쳤다.

주체코 한국대사관이 체코 현지 경찰당국을 통해 파악한 결과, 우리 국민 1명이 사망했고 다른 1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돼 신원을 확인 중에 있다.

외교부는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사망자 1명의 인상착의가 우리 국민과 유사해 현지 경찰당국이 신원확인 절차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주체코 대사관은 상황파악을 위해 화재 현장 및 관할 경찰서를 방문했으며, 담당영사도 부상자 이송 병원을 방문해 우리 국민 피해를 확인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주체코 대사관은 현재까지 접수되지 않은 우리 국민의 추가 피해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추가적인 우리 국민 피해 여부를 지속 파악하고 있으며, 향후 피해자 가족의 현지 방문, 운구 절차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

박수찬 기자 psc@segy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