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선수 정현이 세계랭킹 1위 출신 조코비치와 맞붙는다.

22일 오후 5시(한국시간) 호주 멜버른에서 열리는 2018 호주오픈 남자단식 16강전에서 정현(22, 세계랭킹 58위)은 노박 조코비치(31, 세르비아, 14위)와 대결한다.

조코비치는 지난해 팔꿈치 부상으로 그해 7월 윔블던 이후 공백이 생겨 세계랭킹이 14위까지 떨어진 상태다.

정현은 2016년 호주오픈 1회전에서 당시 세계 1위였던 조코비치를 만나 0-3(3-6, 2-6, 4-6)으로 완패했다.

당시 경기 후 정현은 "조코비치보다 나은 점이 하나도 없었다"며 "우상을 상대해 영광이었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두 선수의 16강전 중계는 JTBC3 FOX Sports에서 시청 가능하며 온라인으론 네이버스포츠, 아프리카TV를 통해 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