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작곡가 돈스파이크와 가수 차오루의 ‘골목식당 필동돈차점’이 내일(7일) 정식 리뉴얼 오픈한다.

앞서 두 사람은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두 번째 ’백종원 사단‘으로 합류해 약 한달 전부터 가게 운영 전반에 걸친 모든 부분들을 백종원의 솔루션을 받아 식당 오픈을 준비해왔다.

제작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최근 가오픈을 통해 시험 영업을 했는데, 첫 날부터 매진행렬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 모두 음식에 대한 일가견이 있는 만큼 ‘스페셜 메뉴’들로 남창희X고재근의 ‘남고식당’을 뛰어넘는 신드롬으로 충무로 골목상권 살리기에 나선다.

돈스파이크X차오루의 ‘골목식당 필동돈차점’은 내일 서울 충무로역 인근 ‘필스트리트’(서울 중구 필동2가 22-3)에서 일반 손님들을 받고 영업을 시작한다.

한편 9일(금)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이대 편에 이은 ‘충무로 필스트리트’ 편이 첫 방송되며, 돈스파이크와 차오루의 첫만남도 그려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