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가 지난해 4분기 매출액 247억원, 영업이익 63억원, 당기순이익 1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연간 매출액은 1,172억원, 영업이익은 646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90.26%, 38.12% 상승했습니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온라인의 성공적인 해외 진출로 매출액이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지난해 4분기 원화 강세로 북미/유럽 등 일부지역의 원화 기준 매출이 감소해 분기 매출은 전분기대비 10.2% 감소한 248억을 기록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같은기간 영업이익도 인건비와 광고선전비가 증가해 전분기 대비 58%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조석우 펄어비스 재무기획실장은 "2017년은 검은사막 온라인의 글로벌 진출이 메인이었다면, 2018년은 검은사막의 플랫폼 확장이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며 "검은사막 모바일의 경우 지난 2월 9일부터 11일 까지 프리미엄테스트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출시를 위한 막바지 작업을 하고 있으며, 콘솔 버전 또한 상반기내 출시를 목표로 준비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정재홍기자 jhjeong@wowtv.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