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을 사흘 앞둔 13일 경북 김천에서 서울 가족집으로 ‘역귀성’한 곽만수(87)씨 부부가 상자를 들고 서울 서초구 서울고속버스터미널을 나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