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함인석)는 설 명절 전 까지 대구 시내 소외된 이웃들이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6억8000만원을 지원한다.

이번 명절지원은 지난 한 해 대구시민들과 기업들이 기부한 성금으로 재원이 조성되었으며, 모인 성금은 쪽방거주민, 노숙인쉼터 입소자, 저소득주민 등 1만3700여명에게 지원금, 온누리 상품권, 물품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함인석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이번 지원으로 저소득가정과 사회복지시설 이용자들이 주변 사람들과 함께 즐기는 명절의 의미를 되새기고, 보다 풍성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으면 좋겠다"며 "사랑의 열매로 모아지는 관심과 손길이 더 큰 행복으로 자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대구=문종규 기자 mjk206@segye.com